UCC게시판

보리스
소설

[화이트] 언제나 고마운 은쥬에게

네냐플 ☆Boris★ 2013-03-06 19:13 368
☆Boris★님의 작성글 0 신고
은쥬야~~ 은쥬야~~
우리 만난지 벌써 200일이 다되간다.ㅋ
서로 알게된지는 3년째 접어드는데, 그동안 서로 몰라보고 있다가 너무 늦게 알아차렸나봐.ㅋ
테일즈에서 처음 봤을때, 그때부터 정말 좋은 사람이구나 생각했는데. 
서로 마음 확인하고 만나고 나서부터는 너가 더더 좋은 사람이라는걸 알게 된거 같아.ㅎㅎ
내가 아직 학생이고, 학교다니느라 돈도 많이 못벌고, 딱히 해준것도 없고 그런데 
항상 나 믿고, 의지해주고, 좋아해줘서 고맙기만해.ㅋ
가끔 싸울때도 있지만, 사소한거니까 그때그때 풀어서 오래 묵히지 않아줘서 고마워.ㅋ
사실은 게임상에서 알게된 사람이랑 이렇게 가까운 관계까지 발전해나갈 수 있는게 놀랍네.ㅋ
테일즈에서 알게되서, 친구로 지내다가 정식으로 교제까지 ㅋㅋ
테일즈가 우리한테는 참 좋고, 인상깊은 게임인거 같다.ㅋ
아직까지도 같이 게임하면 즐겁고 재밌어. 너도 그럴거지만 ㅋㅋㅋ
앞으로도 내가 졸업할때까지 지금처럼 많이 해줄수 없지만, 항상 나 믿고, 의지해주고, 좋아해줘.
나도 너 항상 좋아하고, 믿고, 너 잘 이끌어줄게.ㅋ
내가 별볼일 없는 남자였는데, 널 만나고 조금씩 뭔가가 채워지는거 같아.
나쁜 버릇도 좀 고쳐보게 되고, 공부도 열심히 하게되고.ㅋㅋ 게임도 그렇고.
알 사람들은 다 알지만, 내가 언제나 너 생각하고, 걱정되고 그래.
장거리 연애라 또, 학교때문에 자주 못만나지만,
 멀리 떨어져 있어도 서로 항상 생각하고, 좋아하자.ㅋ
평일에 못만날때는 테일즈에서나마 만나는걸로 만족해야하지뭐.ㅎㅎ 
만날때마다 더더 잘해주고 싶은맘 알지? >3<
언제가 될진 모르지만, 너한테만큼은 완벽한 남자가 될게.
난 항상 너뿐이얌.ㅋㅋ

사랑해 전은주~~
전체 댓글 :
0